관동팔경 월송정

관동팔경의 하나인 월송정은 고려시대에 창건되었고, 조선 중기때  박원중이 중건하였으나, 1980년에 고려시대의 양식을 본떠서 지금의 건물을 세웠다.

월송정은 신라의 영랑, 술랑, 남속, 안양이라는 네 화랑이 울창한 소나무숲에서 달을 즐겼다하여 월송점이라고도 한다. 정자 주변에는 해송이 숲을 이루고 있으며, 동해 바다를 바라보노라면 가슴이 확 트이는 기분을 느낄수 있다.





월송정 앞 푸른바다와 누군가의 쉼을 위한 의자

댓글  0